그저 그런 여배우와 단신 대머리남의 연애 The romance of a mediocre actress and a short bald man

그저 그런 여배우와 단신 대머리남의 연애 The romance of a mediocre actress and a short bald man

그저 그런 여배우와 단신 대머리 남의 연애 the Romance of a mediocre actress and a short bald man

그저 그런 여배우와 단신 대머리남의 연애
The romance of a mediocre actress and a short bald man

2015 / 72min / Feature Film / Fiction / HD

감독 : 박영임, 김정민우
DIRECTOR : Youngim Park / Minwoo Kimjung
제작 : 순리필름
PRODUCER : Soonlee Film
각본 : 박영임
SCREENPLAY : Youngim Park
촬영 : 김정민우
DIRECTOR OF PHOTOGRAPHY : Minwoo Kimjung
음악 : 김정민우
MUSIC : Minwoo Kimjung
편집 : 박영임
EDITOR : Youngim Park
미술 : 박성희
ART DIRECTOR : Sunghee Park
조감독 : 박성희, 김인웅, 황지희
FIRST ASSISTANS OF DIRECTOR : Sunghee park, Inwoong Kim, Jihee whang
시각효과 : 망각의 삶
VISUAL EFFECTS : Living in Oblivion
연기 : 김선희, 김선구, 정문선, 김성겸, 정문선
Cast : KIM Sunhee, KIM Sunkoo, JEONG Munsun, KIM Seongkyeom

 

단역이나 재연배우를 하며 살아가는 정미. 그녀는 어느 날 독립영화의 주연을 맡게 되고, 영화 조연출과도 조금씩 가까워지게 된다. 일도 연애도 잘 풀리는 것만 같던 그녀에게 새로운 제안이 들어오며 그녀는 고민하기 시작하고…
한편, 주유소에서 일하는 병만은 주유소 경리인 송이를 마음에 두고 있으며, 남들처럼 평범하게 연애하고 결혼하고 싶어한다. 그러나 그마저도 볼품없는 외모와 직업을 가진 그에게는 쉽지 않다. 어느 날 그는 송이에게 고백하기로 결심하면서 그의 일상이 변해가기 시작하는데…

Jung-mi, a mediocre actress in her late thirties, gets by with small acting roles and dreaming of one day making it big.
She one day comes upon an independent film in which she gets to play the leading role and finds the assistant producer drawing
closer to her.
Meanwhile, Byung-man, with his balding head and growing belly, dreams of going out with a girl just like everybody else and live
an ordinary life. But that’s not so easy for him.
One day, he finally mustered up his courage to confess his secret love to Song-i, his coworker at the gas station. This throws him
into a whirlwind of awkarrdness …

존재하지만 존재한다고 보이지 않는 사람들,
삶이 버거워도 쉽게 그 옷을 벗어버릴 용기도 없는 사람들,
그럴 만큼 드라막틱 하지도 않은 정말 그저 그런 인생.
그들이 나이고, 내가 그들이라는 것.

이 영화를 보는 당신이 슬펐으면 좋겠습니다.
하지만 동시에 웃었으면 좋겠습니다.

우리는 모두 존재라는 작은 우물에서 허덕이는,
때로는 우스꽝스럽고, 때로는 처절한,
그저 그런 사람들이니까요.

People who are not noticed in this world although they exist.
People who are not that brave to escape from their life
although they feel like the life is such a burden.

Not so dramatic like that, it is literally mediocre life,
They are like myself and I am like themselves.
With this film, I want you to feel sad and laugh at the same time.

because all of us are just mediocre people who are struggling in a tiny well called existence.
Ridiculously and sometimes desperately.

 

Festival & Awards
2015 전주국제영화제 한국경쟁 Jeonju International Film Festival Korean Competition
2015 인디포럼 Indieforum
2015 Korea International Expat Film festival
2015 서울독립영화제 새로운선택 Seoul Indepedant Film Festival New Choice
2016 전주국제영화제 전주프로젝트마켓 – 라이징 시네마 쇼케이스 Jeonju Project Market – Rising Cinema Showcase

 

그저 그런 여배우와 단신 대머리남의 연애 the romance of a mediocre actress and a short bald man

그저 그런 여배우와 단신 대머리남의 연애 the romance of a mediocre actress and a short bald man

그저 그런 여배우와 단신 대머리남의 연애 the romance of a mediocre actress and a short bald man

12월 12, 2014